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 고진광 대표는 3일 여의도 국회도서관 지하 1층 소회의실서 열린 원자력  안전 국제세미나 '원전안전을 위한 제3자기관의 역할과 기능'에 관한 토론회에 참석했다.

이날 시민감시단체 자격으로 참석한 고 대표는  "지난 수년간 국내에서 발생하고  있는 원전비리, 품질위변조, 잦은  원전 정지사례 등 안전에 대해 국민적 불안감이 증폭되고 있다"며 "제3 기관에 의한 안전 감시와 검증이 절실하게 요구된다"고 주장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