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색 수평라인
해피빈 배너
사업소개 이미지 border=
.content
정치/행정
‘잊혀진 승리’ 기억되도록
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 ‘6·25 영웅-청소년’ 한마당 “전장의 기억 아직도 생생” 학생들 받아적으며 경청 감사 편지낭독·선물전달
데스크승인 2013.06.24  지면보기 |  15면 이승동 기자 | dong79@cctoday.co.kr  
   
 
  ▲ 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의 주선으로 지난 21일 6·25 참전용사와 10대 청소년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할아버지가 된 6·25 영웅들은 어린 학생들에게 자유와 평화를 위해 싸웠던 전장의 기억을 전하며 보람과 긍지를 느낀다고 말했다. 참전 용사인 노원섭 할아버지가 학생과 포옹을 하고 있다. 이승동 기자  
 

“감사합니다. 잊지 않겠습니다.”

6·25전쟁 참전 용사들과 10대 청소년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의 주선으로, 6·25 영웅 150명과 인성교육캠프 참가 학생 40명의 만남이 성사된 것. 이들은 인추협과 사랑의 일기연수원이 6·25 63주년을 맞아 지난 21일 공동 개최한 '세종시 6·25영웅과 함께하는 세대공감 한마당(친구 데이)'에 참여, 그날의 아픔을 함께했다.

이 행사는 6·25 영웅들의 숭고한 희생 정신을 기리고, 감사와 보은의 뜻을 전하기 위해 인추협이 펼치고 있는 대규모 프로젝트. 많은 참전 용사들이 이미 고인이 됐거나 삶의 끝자락에 서있는 현재, 이제서야 그들의 거룩한 희생과 용기를 제대로 되새겨보는 의미있는 발걸음을 시작한 것이다. 이날 노병들은 손자뻘 되는 10대 어린 학생들에게 당시 치열했던 전투상황을 알리느라 여념이 없었다.

노병들의 얘기를 수첩에 꼼꼼히 기록한 학생들은 참전용사들의 얘기를 주의깊게 경청했다. 1950년 8월 인천상륙작전에 참여한 노원섭(88·조치원읍) 옹. 한국전 당시를 회상하며 생사고락를 함께한 전우와 함께하고 있다는 사실에 눈물부터 흐른다.

반 세기 넘게 소중히 간직해 온 빛바랜 사진을 학생들에게 자랑스럽게 내놓기도 했다. 그는 “오직 자유와 평화를 지키기 위해 싸웠던 기억이 이제는 보람과 기쁨이 됐다”며 “피를 흘리며 이 땅을 지켰다. 많은 동료들이 쓰러져 간 전장이 아직도 머리 속에 생생히 남아있다"고 했다.

이날 행사는 학생들이 직접 쓴 손 편지 낭독, 감사의 선물 전달, 전통놀이 한마당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진행됐다.

고진광 인추협 대표는 이 자리에서 "현재 6·25전쟁의 의미를 잘못 알고 있는 청소년들이 상당히 많다. 그동안 국가유공자를 철저히 외면해왔다”면서 “잘못된 인식을 바로잡기 위해 사랑의 일기쓰기 운동을 통해 잘못된 인식을 바로잡겠다”고 했다.

자리를 함께한 신정균 교육감은 “6·25 영웅들이 학생들에게 전하는 경험담은 매우 의미 있는 교육”이라며 “이런 만남은 청소년들에게는 국가 정체성을 바로세우는 계기가, 영웅들에게는 자신의 희생에 대한 자긍심이 서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인추협은 최근 서울화계중(754명) 전교생, 대전글꽃초(650명) 전교생이 참여하는 '6·25 참전유공자 어르신께 감사편지쓰기' 운동을 실시하기도 했다.

이승동 기자 dong79@cctoday.co.kr

번호
제목
글쓴이
378 인추협 ‘어린이 소원’은 ‘가족의 행복’-세종매일 file
관리자
2017-10-04 203
377 LH, 우리의 소중한 일기장 돌려주세요. -일요신문
관리자
2017-10-04 203
376 “사랑의 일기는 멈추지 않습니다” -아주경제 file
관리자
2017-10-04 203
375 "사랑의일기연수원 일기자료 포크레인에 파 묻혀도…"-백제뉴스 file
관리자
2017-10-04 203
374 "일제 여권 바꿔라"... 'NO 아베' 구호도 다양-논객닷컴
관리자
2019-09-03 202
373 인추협, ‘사랑의 일기 가족 안전 한마당’ 세계대회 성료-마이데일리
관리자
2019-06-25 202
372 대구에서도 ‘사랑의 안전일기 한마당’ 추모… 헝가리 유람선 희생자 추모-천지일보
관리자
2019-06-03 202
371 {포토} 인추협, 농촌 일손돕기 봉사 활동-아주경제 file
관리자
2017-10-04 202
370 폐허로 변한 사랑의일기 연수원 둘러보니...-세종의소리 file
관리자
2017-10-04 202
369 세종 사랑의일기연수원 수호대책위, 따뜻한 겨울나기 앞장 -금강일보 file
관리자
2017-10-04 202
368 사랑의일기연수원 은행나무 강제반출..고진광과 대치-백제뉴스 file
관리자
2017-10-04 202
367 ‘사랑의 일기 연수원 지키기’ 홍보·설문조사 진행 -충청투데이 file
관리자
2017-09-25 202
366 검찰,보이스피싱과 전쟁 선포하라-논객닷컴
관리자
2019-07-27 201
365 사랑의일기연수원 살리기 범국민운동 전개 -아주경제 file
관리자
2017-10-04 201
364 홍영섭 세종 부시장 사랑의 일기연수원 방문 -충청투데이
관리자
2017-09-25 201
363 세종시 원안 사수 투쟁 기록을 한 눈에-한국일보 file
관리자
2017-09-20 201
362 인추협, 경북에서 ‘사랑의 일기 가족 안전 한마당’ 전국 릴레이-강원경제신문
관리자
2019-06-24 200
361 사랑의 안전 일기장 보내기 운동전개-강원경제신문
관리자
2019-04-20 200
360 인추협, 세종민속문화특별전 “시민투쟁기록 포함돼야” -아주경제 file
관리자
2017-10-04 200
359 세종시 원조회, 사랑의일기연수원 방문-충청신문 file
관리자
2017-10-04 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