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색 수평라인
해피빈 배너
사업소개 이미지 border=
.content

인간성 회복운동 추진협의회 성명서 발표

  • 기자명 고진광  입력 2020.10.28 09:30   

인간성회복운동 추진협의회(이사장 고진광, 이하 인추협)는 고 이건희 삼성 회장의 타계를 애도하는 성명서를  본 매체에 전해와 게재합니다 : [편집자 주]

<故 이건희 삼성 회장의 타계를 애도하면서>

그 또한 할아버지였습니다. 2013년 이재용 부회장의 아들이 영훈국제중학교에 ‘비경제적, 사회적 배려 대상자’로, ‘한부모가정 자녀 자격’으로 입학했지만 많은 언론들이 부정 입학 의혹을 제기했다. 이재용 부회장으로서는 교육청의 감사 결과와 관계없이 더 이상 학교를 보내기 어렵다고 결론을 내릴 수 밖에 없었을 것입니다. 결국 자퇴시키고 해외(상하이)로 보낼 수 밖에 없었다고 봅니다.

손자의 영훈중학교 부정 입학 의혹으로 세간의 이목이 집중되고 구설수에 휘말리고 있을 때 할아버지의 마음은 얼마나 안타까웠을까요? 그 마음 고생이 건강을 잃은 계기가 되지는 않았을까요? 보고 싶은 손자도 못보고 타계하시지는 않았을까요? 한 인간으로서  마음이 아픕니다

과보다 공이 훨씬  많은 분

미래를 내다보는 현명한 통찰력으로 반도체, 스마트폰, 바이오 사업등  수출형 전략 사업으로 대한민국의 경제를 반석 위에 올려 놓은, 우리 나라 경제 발전에 이름을 빼놓을 수 없는 훌륭한 경제인이면서 스포츠 외교를 통하여 대한민국의 국위를 선양한 애국자이고 사회 공헌 사업을 통하여 어려운 이웃을 도왔던 약자의 은인이었습니다. 물론 족벌 경영이라든지 무노조 경영의 경제의 어두운 그림자도 있지만 공과 과를 견주면 공이 훨씬 많은 분이었습니다.

6.25 참전 유공자 지원사업에  많은 지원

우리 인추협에서 설립 운영하는 6.25참전유공자지원센터를 통하여 6.25참전유공자지원 사업에 사회 공헌 활동으로 많은 도움을 주신 분의 타계를 인추협의 모든 가족이 모두 함께 진심으로 애도합니다.

우리 인추협은 고인의 사회 공헌의 공을 늘 잊지 않고 마음 깊이 새기며 코로나19의 어려움을 딛고 일어서 대한민국의 행복한 미래를 위해 온 국민과 함께 뜻을 같이 할 것입니다.

다시 한번 고 이건희 회장의 타계를 진심으로 애도하고 유가족에게는 심심한 조의를 표합니다.

2020.10.26

인간성회복운동 추진협의회 이사장 고진광

번호
제목
글쓴이
1654 인추협 '변창흠, 박상우 등 한국토지주택공사 전 사장 고소' -뉴스1
관리자
2020-12-23 51
1653 인추협 선정 '2020 베스트 인물'에 대한항공 조원태 회장-SR타임스
관리자
2021-01-01 55
1652 인추협 '6.25호국영웅지원센터' 연말연시 쌀 나눔 통해 '온정 나누다' -SR타임스
관리자
2021-01-01 60
1651 인추협, 올해 2020년 Best 인물에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선정!-오피니언타임스
관리자
2021-01-01 60
1650 '인간성회복'을 교육과목에 포함시킨 고등학교 첫 탄생-오피니언타임스
관리자
2021-01-01 61
1649 인추협 “올해의 인물 조원태, Worst 인물 변창흠” 발표-천지일보
관리자
2021-01-01 63
1648 인추협, 수능 수험생 위한 ‘가만히 조용히’ 캠페인 진행-천지일보
관리자
2020-12-17 63
1647 인추협, 변창흠 LH 전사장 등 4명 재물손괴죄 등 혐의 고소-SR타임스
관리자
2020-12-23 63
1646 인추협 '변창흠, 박상우 등 한국토지주택공사 전 사장 고소' -뉴스1
관리자
2020-12-23 64
1645 인추협 '가만히, 조용히 하자’ 수능챌린저로 안선미 어린이 선정-SR타임스
관리자
2020-12-17 66
1644 인추협, 변창흠 국토부장관 후보 등 고소-금강일보
관리자
2020-12-23 68
1643 인추협, 변창흠 국토부장관 후보 등 고소-매일일보
관리자
2020-12-23 75
1642 인추협, '코로나19 감염 확산방지' 위한 사회적 거리 두기 3단계 격상 강력 촉구!-오피니언타임스
관리자
2020-12-17 75
1641 인추협 '변창흠, 박상우 등 한국토지주택공사 전 사장 고소' -뉴스1
관리자
2020-12-23 76
1640 인추협, 변창흠 장관 후보자외 전직 LH 사장 고소-오피니언타임스
관리자
2020-12-23 77
1639 "임상전 의장님! 원안 사수위해 함께 투쟁했는데... 이렇게 떠나시다니"-세종의 소리
관리자
2020-12-17 79
1638 인추협 "전국에 방치된 폐교 409곳 활용 코로나 병상 확보하자-SR타임스
관리자
2020-12-17 81
1637 인추협 "서민의 어려움 해결해 주는 검찰로 거듭나길 촉구한다-SR타임스
관리자
2020-12-17 82
1636 법무장관에 ‘레지스탕스’가 된 검찰에의 '불만'-오피니언타임스
관리자
2020-12-17 82
1635 대원여고 학생들의 아름다운 자기주도적 사회기여활동-우리들뉴스
관리자
2020-12-17 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