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색 수평라인
해피빈 배너
사업소개 이미지 border=
.content
정치/행정
5만원과 유공자증… 6·25영웅의 유품
고 안상기 옹 병원서 쓸쓸한 임종 고향땅은 개발예정지로 수용돼
데스크승인 2014.03.03  지면보기 |  15면 황근하 기자 | guesttt@cctoday.co.kr  
  
 
 ▲ 지난 설날 선물을 들고 찾아간 고진광 회장이 고 안상기 어르신과 함께 찍은 사진. 사랑의 일기 연수원 제공 
 

‘5만원을 남기고 떠난 어느 유공자의 사연’이 알려지면서 우리들의 가슴을 울리고 있다.

특히 6·25참전영웅으로서 고향집도 잃고 어느 병원에서 홀로 운명을 해 주위를 더욱 안타깝게 하고 있다.

세종시 6·25참전영웅 안상기 옹(84)은 지난 2월 27일 오후 5시에 소천했다. 안상기 옹은 금남면 석삼리2구에서 평생을 살아왔지만 지금은 흔적도 없어진 고향집 대신 효병원에서 쓸쓸히 숨을 거뒀다.

옛집에 화재가 발생한 탓에 영정사진 하나 없는 처지에 놓이게 됐지만 다행히 얼마전 설날 인추협 고진광 회장이 병문안을 갔다가 찍은 기념사진이 있어 이를 대신했다.

그리고 자식과도 연락이 끊긴 연유로 홀로 운명하신 어르신이 남기고 간 것은 누군가 병문안 와서 쥐어주고 간 5만원과 유공자증이 전부였다. 고 안상기 옹이 살던 고향땅은 개발예정지로 수용되면서 보상비 7억원을 받았지만 결국은 자식들이 사업을 하면서 모두 날려버리게 됐다.

어르신 주머니에 있던 명함 때문에 가장 먼저 연락을 받고 달려간 세종시 향우회연합회장이신 고진광 대표는 “세종특별자치시 탄생에 묻힌 원주민들의 애환과 고충을 안상기 옹이 보여줬다”며 “아무런 이유없이 개발의 희생양으로 미명 속에 간 어르신께 머리 숙여 용서를 구한다”는 조사를 띄웠다.

세종=황근하 기자 guesttt@cctoday.co.kr

번호
제목
글쓴이
377 [KBS]실종자 ‘무사귀환 기원 행사 확산’ 3
관리자
2014-04-20 982
376 [아주경제]세월호 여객선 침몰에 이어지는 추모행열 3
관리자
2014-04-20 1073
375 [아주경제] 인추협 “진도 참사 … 온국민의 아픔 함께하자” 4
관리자
2014-04-20 1140
374 [데일리안]애들아, 엄마 아빠 기도 소리 좀 들어다오
관리자
2014-04-20 1037
373 [NEW SPIM]인추협, 세월호 희생자 추모
관리자
2014-04-20 980
372 [이데일리][진도 여객선 침몰]이어지는 추모행렬.."얼른 와 밥먹자 얘들아"
관리자
2014-04-20 945
371 [NEWS1]인추협, '세월호' 침몰 희생자 추모와 실종자 생환 기원
관리자
2014-04-20 720
370 [KBS]세종시서 세월호 실종자 생환 기원 촛불집회 열려
관리자
2014-04-20 764
369 [굿모닝충청]인추협, 사랑의 일기 연수원서 ‘세월호’ 희생자 추모회
관리자
2014-04-20 612
368 [세종방송]인추협 '범국민 추모 및 애도기간'제안 1
관리자
2014-04-18 1209
367 [ipn뉴스]잔인한 4월.진도참사, 온국민이 아픔 함께 하자!! 2
관리자
2014-04-18 1188
366 [news1]고진광 저자, 앙코르 팬사인회 개최…초판 매진 1
관리자
2014-04-18 1073
365 [중앙뉴스]인추협, 촉촉한 단비속, 앙코르 고진광 팬사인회 개최 3
관리자
2014-04-14 1286
364 [천지일보]인추협-언남중, 6.25참전유공자 찾아뵙기 행사 2
관리자
2014-04-14 1236
363 [층청투데이] 고진광, 충청향우회 중앙회 공동대표 선임 2
관리자
2014-04-14 1252
362 [세종방송]고진광 인추협대표, 충청향우회 공동대표 선임 2
관리자
2014-04-14 1084
361 [NEWS1][동정] 고진광, 충청향우회중앙회 공동대표 선임
관리자
2014-04-14 1186
360 [대전투데이](동정) 고진광 인추협 대표
관리자
2014-04-14 631
359 [세종방송]인추협, 6.25참전용사 돌봄사업 전개
관리자
2014-04-14 726
358 [IPN뉴스]6.25는 일본군 아닌 북한과 싸운 전쟁
관리자
2014-04-14 8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