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25참전유공자 위로 편지 낭독하는 고진광 대표

김빛이나 기자

2017.06.21

       사진2.jpg     

     사진3.jpg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고진광 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 6.25참전유공자지원센터 대표가 21일 오전 서울 용산구 전쟁기념관 뮤지엄 웨딩홀 2층에서 열린 ‘호국영웅 감사·위로연’에서 국가유공자에게 보내는 초등학생들의 편지를 낭독하고 있다.

고 대표는 초등학생의 편지를 대독하며 “6.25전쟁에서 나라를 생각하시며 목숨을 던지셨을 할아버지를 생각하면 너무나 슬프고 가슴이 아픕니다. 할아버지. 우리나라를 위해 싸워주신 할아버지. 감사합니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