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진광 세종시향우회연합회장이자 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인추협) 대표가 30년 시민운동의 애환과 눈물, 꿈과 비전을 담은 ‘고진광의 행복한 세상만들기’를 출간했다.

박원순 서울시장, 최열 환경재단 대표와 더불어 우리나라 시민사회계 1세대로 꼽히는 고진광 대표는 저서에서 18년간 세종시(연기군)향우회장을 하면서 세종시 주민들과 함께 했던 이야기, 아이들의 인성(품성) 개발을 위한 사랑의 일기쓰기 운동, 6·25 참전용사 돌봄사업, 양극화와 4대악을 자원봉사로 풀어야 하는 이유 등을 솔직 담백하게 담아내고 있다.

세종=황근하 기자 guesttt@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