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추협, 고진광대표,조치원교동초교로 부터 감사패 받아
사랑의일기 통한 아이들 인성계발 공로
 
신영수 기자
고진광 세종시재경향우회 연합회장이자 인추협(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대표가 3월 13일 14:00시에 조치원교동초교(교장 조성자)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     ? 중앙뉴스

 
 
 
 
 
 
 
 
 
 
 
 
 
 
 
 
 
 
 
 
 
 
 
 
감사패는 지난해 사랑의일기연수원에서 실시한 사랑의일기캠프(1박2일)에 세종시에서는 유일하게 참여한 교동초교 아이들에게 잊을 수 없는 추억과 감동을 안겨준 것에 대한 보답에서이다.

사랑의일기캠프는 ‘학교폭력과 왕따없는 행복한 학교만들기’를 위한 차원에서 안전행정부, 대한항공(기업체)의 후원하에 1박2일로 운영되었으며 전국의 초.중.고.대학생 1천6백여명이 참여한 바 있다.
 
▲     ? 중앙뉴스

 
 
 
 
 
 
 
 
 
 
 
 
 
 
 
 
 
 
 
 
 
 
 
 
교동초교는 30여명씩 2회 참여했는데
‘mbc아침이좋다’에서 동행취재 하기도 했으며
강성빈군은 “한밤중 친구들과 수돗가에서 등목했던 일이 너무 재미있었다”,
김유진양은 “한밤중 운동장에 돗자리 펴고 누웠는데 태어나 그렇게 선명한 별은 처음 봤다”,
박찬희군은 “매운 연기속에 땀 뻘뻘 흘리며 가마솥밥을 지었지만 그 밥을 동네 할머니, 할아버지들이 맛있게 드셔서 너무 기분좋았다”.는 추억담을 늘어놓았다.

또한 최근 교동초교는 사랑의일기연수원에서 추진하는 ‘6.25참전용사돌봄’ ,‘어르신들과 청소년들이 함께 하는 세대공감프로젝트’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     ? 중앙뉴스


 
 
 
 
 
 
 
 
 
 
 
 
 
 
 
 
 
 
 
 
 
 

한편, 교동초교는 ‘사랑의일기쓰기운동’을 시작할때부터 꾸준히 참여해왔는데 특히 22년전 사랑의일기큰잔치대상에서 총리상을 받은 4학년생 박재원양이 지난해 우연히 연수원을 찾았다가 당시 본인의 일기를 발견하고 감회에 젖었던 일로 화제가 되기도 했다.
 
현재 박재원양은 통계청 최연소사무관으로 근무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