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색 수평라인
해피빈 배너
사업소개 이미지 border=
.content
정치/행정
‘잊혀진 승리’ 기억되도록
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 ‘6·25 영웅-청소년’ 한마당 “전장의 기억 아직도 생생” 학생들 받아적으며 경청 감사 편지낭독·선물전달
데스크승인 2013.06.24  지면보기 |  15면 이승동 기자 | dong79@cctoday.co.kr  
   
 
  ▲ 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의 주선으로 지난 21일 6·25 참전용사와 10대 청소년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할아버지가 된 6·25 영웅들은 어린 학생들에게 자유와 평화를 위해 싸웠던 전장의 기억을 전하며 보람과 긍지를 느낀다고 말했다. 참전 용사인 노원섭 할아버지가 학생과 포옹을 하고 있다. 이승동 기자  
 

“감사합니다. 잊지 않겠습니다.”

6·25전쟁 참전 용사들과 10대 청소년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의 주선으로, 6·25 영웅 150명과 인성교육캠프 참가 학생 40명의 만남이 성사된 것. 이들은 인추협과 사랑의 일기연수원이 6·25 63주년을 맞아 지난 21일 공동 개최한 '세종시 6·25영웅과 함께하는 세대공감 한마당(친구 데이)'에 참여, 그날의 아픔을 함께했다.

이 행사는 6·25 영웅들의 숭고한 희생 정신을 기리고, 감사와 보은의 뜻을 전하기 위해 인추협이 펼치고 있는 대규모 프로젝트. 많은 참전 용사들이 이미 고인이 됐거나 삶의 끝자락에 서있는 현재, 이제서야 그들의 거룩한 희생과 용기를 제대로 되새겨보는 의미있는 발걸음을 시작한 것이다. 이날 노병들은 손자뻘 되는 10대 어린 학생들에게 당시 치열했던 전투상황을 알리느라 여념이 없었다.

노병들의 얘기를 수첩에 꼼꼼히 기록한 학생들은 참전용사들의 얘기를 주의깊게 경청했다. 1950년 8월 인천상륙작전에 참여한 노원섭(88·조치원읍) 옹. 한국전 당시를 회상하며 생사고락를 함께한 전우와 함께하고 있다는 사실에 눈물부터 흐른다.

반 세기 넘게 소중히 간직해 온 빛바랜 사진을 학생들에게 자랑스럽게 내놓기도 했다. 그는 “오직 자유와 평화를 지키기 위해 싸웠던 기억이 이제는 보람과 기쁨이 됐다”며 “피를 흘리며 이 땅을 지켰다. 많은 동료들이 쓰러져 간 전장이 아직도 머리 속에 생생히 남아있다"고 했다.

이날 행사는 학생들이 직접 쓴 손 편지 낭독, 감사의 선물 전달, 전통놀이 한마당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진행됐다.

고진광 인추협 대표는 이 자리에서 "현재 6·25전쟁의 의미를 잘못 알고 있는 청소년들이 상당히 많다. 그동안 국가유공자를 철저히 외면해왔다”면서 “잘못된 인식을 바로잡기 위해 사랑의 일기쓰기 운동을 통해 잘못된 인식을 바로잡겠다”고 했다.

자리를 함께한 신정균 교육감은 “6·25 영웅들이 학생들에게 전하는 경험담은 매우 의미 있는 교육”이라며 “이런 만남은 청소년들에게는 국가 정체성을 바로세우는 계기가, 영웅들에게는 자신의 희생에 대한 자긍심이 서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인추협은 최근 서울화계중(754명) 전교생, 대전글꽃초(650명) 전교생이 참여하는 '6·25 참전유공자 어르신께 감사편지쓰기' 운동을 실시하기도 했다.

이승동 기자 dong79@cctoday.co.kr

번호
제목
글쓴이
1194 ‘사랑의 안전일기’ 범국민운동 펼친다!-논객닷컴
관리자
2019-04-16 148
1193 인추협, ‘사랑의 일기 가족 안전 한마당’ 세계대회 성료-마이데일리
관리자
2019-06-25 148
1192 인추협, LH공사에 사랑의 일기 연수원 매몰 유물 공동 발굴 촉구!-강원경제신문
관리자
2019-08-31 148
1191 대원여고생 등, 6.25 호국영웅에 나눔쌀 전달-논객닷컴
관리자
2019-07-27 148
1190 ‘포항지진피해구제특별법’ 조속한 입법 촉구-브레이크뉴스
관리자
2019-04-01 149
1189 인추협, 조폐공사에 '여권 e-Cover 국산화' 질의서 발송-논객닷컴
관리자
2019-08-24 149
1188 인추협, LH에 320억원 손해배상 청구 민사소송 접수-우리들뉴스
관리자
2019-06-14 150
1187 인추협 '사랑의 일기 가족 안전 한마당' 음성 꽃동네학교서 대장정의 막을 내려-SR타임스
관리자
2019-06-24 150
1186 인추협 "LH공사는 사랑의 일기 연수원 매몰 유물 공동 발굴에 나서라"-SR타임스
관리자
2019-08-31 150
1185 김부성 전 동은학원 이사장, 대한의학회 명예의 전당 헌정-메디파나뉴스
관리자
2019-04-01 151
1184 인추협, 文대통령 모친상에 추모… “대통령께 위로를”-천지일보
관리자
2019-11-03 151
1183 [SR사회공헌] 인추협, 부산서 ‘사랑의 일기 가족 안전 한마당’ 전국 릴레이 -SR타임스
관리자
2019-06-15 152
1182 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 '사랑의 일기 가족 안전 한마당 세계대회' 개최-에듀인뉴스
관리자
2019-06-24 152
1181 인추협, 6.25참전 호국영웅잔치 개최 -일요신문 file
관리자
2017-10-04 153
1180 인추협, LH공사에 ‘사랑의 일기’ 피해 320억원 소송 제기-미래세종일보
관리자
2019-06-14 153
1179 14일 14시 광화문 세종대왕 동상앞에서 ‘사랑의 안전일기’ 범국민운동 선언식 열려-강원경제신문
관리자
2019-04-16 154
1178 '사랑의 안전일기 캠페인' 대장정, 음성 꽃동네서 마무리-논객닷컴
관리자
2019-06-24 154
1177 인추협 “‘사랑의 일기 연수원’ 매몰 유물·일기장 발굴 관련 법적 대응”-천지일보
관리자
2019-07-20 154
1176 인추협, 세월호 참사 5주기 맞아 '안전 일기장' 나눔 행사 -뉴스1
관리자
2019-04-16 155
1175 사랑의 안전 일기장 보내기 운동전개-강원경제신문
관리자
2019-04-20 1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