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9일 오후 2시 서울시 광화문 정부청사 앞에서 ‘박근혜 정부 1주년, 국민안전 관리 시스템 전면 재정비 및 대책 촉구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장수경 기자]  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인추협, 대표 고진광)는 19일 오후 2시 서울시 광화문 정부청사 앞에서 ‘박근혜 정부 1주년, 국민안전 관리 시스템 전면 재정비 및 대책 촉구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인추협 외에 해병대캠프 유가족 및 시민단체도 참여했으며 이들은 ‘더 이상 우리 아이들을 희생시킬 수 없다’는 플래카드를 들고 구호를 외쳤다.

이어 단체들은 ▲국민안전을 위협하는 안전 불감증 근절 대책 마련 ▲책임자 처벌 및 원인규명 ▲민관 협력 감시시스템 구축 및 재발방지 대책 마련 등을 주장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