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색 수평라인
해피빈 배너
사업소개 이미지 border=
.content
[천지일보] "6. 25 참전용사 할아버지, 힘내세요~"
닉네임
관리자
등록일
2012-04-19 10:47:07
내용
“6.25 참전용사 할아버지, 힘내세요~” 
2012년 04월 19일 (목) 00:37:02   최유라 기자 77paper@newscj.com
>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서울 언남중학교 학생들과 담임 심수진 씨는 18일 교내 ‘전일제 봉사활동’을 맞아 6.25전쟁에 참전한 국가유공자 이병천 옹을 뵙고 말동무가 되어 드리는 봉사활동에 참가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인추협, 언남중학교와 함께하는 ‘국가유공자 방문 봉사활동’

[천지일보=최유라 기자] “할아버지, 6.25 참전용사가 받는 돈이 한 달에 12만 원밖에 안 돼요?”

서울 서초구 언남중학교 2학년 5반 학생 30여 명은 18일 교내 ‘전일제 봉사활동’을 맞아 난생처음 6.25 국가유공자를 찾아가 고충을 듣고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교내 봉사활동 주제는 학년·반 별로 달랐다. 이날 2학년 5반은 ‘국가유공자 방문 봉사활동’을 맡았다.

‘국가유공자 방문 봉사활동’은 (사)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인추협, 대표 고진광)와 공동으로 추진하는 첫 공식 봉사활동이었다.

지난해 인추협은 7.9(친구)데이를 맞아 중·고·대학생과 함께 6.25전쟁 유공자 집을 방문하고 주거 환경 점검 및 쌀을 전달한 바 있다. 이 봉사활동의 특징은 일회성 방문으로 끝나지 않는다는 것.

피드백을 통해 생활이 어려운 유공자를 장기적으로 도울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학생들이 유공자와 나눈 대화를 보고서로 제출하면, 인추협은 그 보고서를 토대로 필요한 부분이 무엇인지 찾아 맞춤형 봉사활동을 전개한다.

봉사활동에 앞서 교실을 찾은 인추협 고진광 대표는 학생들에게 “6.25전쟁 유공자들을 직접 만나면서 느끼는 교훈을 여러분도 함께 생각했으면 좋겠다”고 권면했다.

학생들은 한 팀당 3~4명씩 9팀으로 나뉘어 유공자 자택에 찾아가는 미션을 수행했다. 학생들은 팀별로 할당된 주소와 스마트폰을 활용해 유공자를 찾아가는 미션에 꽤 흥미로워했다.

7팀은 서초구 방배2동에 사는 국가유공자 이병천(84, 남) 옹을 만나 대화를 나눴다. ‘6.25 참전 국가유공자 서초구지회’ 운영위원으로도 활동하고 있는 그는 비교적 다른 유공자보다 몸이 건강해, 서초구 일대 유공자를 찾아가 봉사를 하고 있다.

이 옹은 ▲자식 없이 홀로 외롭게 사는 유공자 ▲각종 병마로 병원 신세를 지는 유공자 ▲쓰러져가는 집에 사는 유공자 ▲이미 숨을 거둔 수많은 유공자들에 대한 안타까운 사연을 쏟아냈다.

“국가에서 주는 지원금은 12만 원입니다. 서초구에서 주는 3만 원까지 합치면 한 달 지원금은 고작 15만 원이지요.”

6.25 참전용사가 국가로부터 받는 돈이 12만 원이라는 말에 학생들은 놀라는 눈치였다. 이 옹에 따르면, 정부지원금은 보통 10~12만 원으로 정해져 있고, 심하게 상해를 입은 참전용사는 최대 100만 원 정도 지원받지만, 이마저도 병원비로 쓰면 생활비가 턱없이 모자라 대부분 생활이 어렵다.

기존에 많은 봉사활동을 해왔던 맹주승(15) 군은 “국가유공자 지원금이 12만 원밖에 안 되는 줄 몰랐다. 지원금이 올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또 김두용(15) 군은 “6.25전쟁에 참전했다가 돌아가신 친할아버지를 다시 한 번 돌아보게 됐다”며 생각에 잠기기도 했다.

학생들과 함께 참여한 담임교사 심수진(여, 30) 씨는 “앞으로는 전교생이 이 봉사활동에 참여했으면 좋겠다”며 이번 봉사활동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인추협은 이날 유공자에게 칫솔·치약 박스를 전달했다. 인추협은 ‘국가유공자 방문 봉사활동’ 규모를 넓히기 위해 국가보훈처와 논의할 계획이며, 오는 7.9데이를 맞아 국가유공자와 함께 ‘청계천 길 걷기’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기사원문주소: http://www.newscj.com/news/articleView.html?idxno=128156
번호
제목
글쓴이
1303 [아주경제]인추협, “정부는 유가족들을 돌보라!” 외쳐
관리자
2014-04-23 895
1302 (천지일보) 인추협 “일기쓰기로 인성교육 실천해요”
관리자
2012-11-28 895
1301 [나눔뉴스] 사단법인 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 대전지부장 이?취임식 개최 1
관리자
2012-10-31 888
1300 [뉴시스]인추협,6.25참전유공자에 감사편지쓰기 운동 1
관리자
2013-06-19 887
1299 [나눔뉴스]인간성회복을위한 폭력추방 및 패륜규탄 1000인 선언대회 1
관리자
2012-10-30 887
1298 서울신문 - 인추협 6.25전쟁 64주년 기념 - 편지쓰기 행사 2
관리자
2014-06-27 885
1297 [news1]오늘도 조치원역서 '세월호' 실종자 위한 촛불집회 '5일째'
관리자
2014-04-23 880
1296 [세종방송]고진광 인추협대표, 충청향우회 공동대표 선임 2
관리자
2014-04-14 880
1295 더피알 - 망국적인 철학의 빈곤, 이대로 방치해선 안돼 5
관리자
2014-09-05 879
1294 [news1]인추협, 6.25참전유공자 돌봄사업 전담지원센터 출범 2
관리자
2014-02-17 877
1293 [천지일보] 새집으로 이사한 강양임 할머니 1
관리자
2012-10-31 875
1292 [아주경제]세월호 여객선 침몰에 이어지는 추모행열 3
관리자
2014-04-20 874
1291 [대전 MBC '생방송 아침이 좋다' - 6월 18일] 사랑의일기캠프4기 소식 1
관리자
2013-06-19 874
1290 [나눔뉴스] 세종시 특별법 헌법소원 제기: 고진천 예비후보 기자회견 1
관리자
2012-10-31 872
1289 [news1]"세월호 참사, 범국가차원 애도기간 정하자"
관리자
2014-04-28 869
1288 [나눔뉴스]인추협 HUMAN TREE (구 사랑의돌격대), 9월 6일 kbs 1 tv '강연 100℃‘ 녹화참여 예정
관리자
2012-10-31 863
1287 ‘사랑의 일기연수원’ 대표, 눈물의 사전투표소-금강일보
관리자
2018-06-24 860
1286 [천지일보][포토] 조치원 복숭아 따기 체험… ‘사랑의일기연수원’ 봉사
관리자
2012-10-31 860
1285 [JTBC NEWS 9 - 6월 18일] 일본과 싸워주셔서 감사합니다? 2
관리자
2013-06-19 856
[천지일보] "6. 25 참전용사 할아버지, 힘내세요~" 1
관리자
2012-10-31 8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