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을 위해 정치권은 정쟁을 중단하라"
[자료] 인간성회복추진운동협의회 성명
김영아 기자 icon_mail.gif

안녕하십니까? 인간성회복추진운동협의회(이하 인추협) 고진광 대표입니다.

 

대한민국 발전의 큰 계기가 되었던 1988 서울올림픽 이후 30년 만에 대한민국에서 개최되는 전 세계의 평화스포츠 이벤트인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을 기원합니다.

 

인간성회복추진운동협의회(대표 고진광) 산하 사랑의 일기 연수원에서는 지난달 2017사랑의일기 큰 잔치를 통해 일기 우수작을 공모해 시상하면서 초중고생 학생들의 의견을 청취한 결과, 2018년 무술년 가장 큰 새해 소원이 첫째 평창올림픽 성공개최, 둘째 안전한 대한민국, 셋째 가정의 평화가 선정되었습니다.

 

이에 세종특별자치시 미르초등학교 다솜반 어린이들이 문재인 대통령님과 김부겸 행정안전부장관에게 '평창올림픽 성공개최'의 염원을 담은 편지를 보내어 기특하다는 답신을 받은 바 있습니다.

 

그러나, 최근 정치권 일부에서 '평화 올림픽'이 되어야 할 '평창 올림픽''평양올림픽'이라는 등 어린이들만도 못한 행태를 보며 참담함을 금할 수 없는 바, 전 세계인이 주목하고 있는 평창 올림픽이 평화적으로 성공적으로 개최되길 바라는 온 국민의 염원을 담아 일부 정치권의 부정적인 태도에 대해 일침을 가하고자 합니다.

 

평창동계올림픽이 대한민국과 우리 민족의 제2의 전성기를 가져올 세계적인 큰 행사인 만큼 진보, 보수의 이념을 떠나 오직 평화적으로 성공적으로 치러지길 기대하는 바입니다.

 

또한, 북한에도 함께 제안합니다. 전 세계가 한반도의 평화를 지지하는 만큼 이번 평창동계올림픽에 참가하여 전 세계와 함께 한민족의 평화적인 평창동계올림픽이 되도록 함께 하길 제안합니다.

 

어린이들이 쓴 편지 일부와 문재인대통령님과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의 편지를 읽어 드리겠습니다.

어린이의 편지

문재인대통령님께

안녕하세요. 저는 매일 일기를 쓰고 있는 다솜초등학교 4학년 다솜반 최이슬입니다. 평창 올림픽에 참여하지 않는 나라들이 많아 걱정이시죠? 그래도 평창 올림픽이 망하거나 우리나라 경제가 어려워지진 않을거예요. 그리고 최근에 안타까운 사건들이 많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사람이 먼저다라고 하신 그대로 우리나라 안전에 신경 써 주세요. 또 위안부를 기억하세요? 위안부 할머니들의 용기있는 고백을 무시하지 마시고 일본에게 사과하라고 똑똑히 말씀해 주세요. 우리나라를 위해 항상 고민하고 신경써 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럼 항상 건강하세요. 문재인대통력을 존경하는 최이슬 올림

 

대통령의 답장

소중한 마음을 담은 편지 잘 읽어보았어요. 대통령 할아버지가 어렸을 때 천사같은 수녀님이 달콤한 사탕을 나누어 주셨는데 친구들과 나눠먹은 사탕이 얼마나 달콤했던지 기억이 생생합니다. 서로 나누며 함께 행복한 나라, 신나게 뛰어놀고 마음껏 꿈을 키울 수 있는 나라를 만들기 위해 열심히 노력할게요. 고맙습니다. 대통령 문재인

 

행안부장관의 답장

-중략-

채은이와 은하, 정민에게도 편지 정말 잘 읽었고, 고맙다는 말과 함께 공부도 계속 잘하고 쑥쑥 잘 커달라는 말도 전해 주시기 바랍니다. 어린이는 우리의 미래입니다. 미래의 주역인 어린이가 밝고 건강하게 그리고 무엇보다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선생님과 아이들 모두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올해 내내 건강하고 행복하시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행정안전부 김부겸 드림

 

기자회견의 배경

- 지난 1223일에 본 인추협과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교육감 최교진)이 공동주최하여 개최한 2017 사랑의 일기 큰잔치에서 보여준 수상자 어린이들의 2018년 새해 소망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 안전한 나라의 정착, 가정의 평화로 선정되었습니다.

- 2017년 사랑의 일기 공모에 응모하여 2017 사랑의 일기 큰잔치에서 단체상과 최우수상, 우수상을 수상한 세종특별자치시 미르초등학교(교장 김용덕)4학년 다솜반(담임교사 방지영) 어린이들이 새해 소망을 담은 걸개그림을 그려 2017 사랑의 일기 큰잔치 행사에서 어린이들의 꿈과 희망이 이루지는 행복한 세상의 새해가 되기를 기원하는 퍼포먼스를 펼쳤습니다.

- , 이 어린이들이 문재인 대통령과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께 새해 소망을 담은 편지쓰기를 실시하여 대통령께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소망하는 내용과 행정안전부 장관께는 제천 스포츠센터 화재와 같은 참사가 없는 안전한 대한민국을 소망하는 내용을 담은 편지를 모아 20171229일 청와대와 행정안전부로 우편 발송하였습니다.

- 2018119일 문재인대통령과 김부겸장관이 어린이들의 손편지에 대한 답장을 보내 주었습니다. 문재인대통령은 서로 나누며 함께 행복한 나라, 신나게 뛰어놀고, 마음껏 꿈을 키울 수 있는 나라를 만들기 위해 열심히 노력할게요라는 답장과 김부겸 장관은 미래의 주역인 어린이가 밝고 건강하게 그리고 무엇보다도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는 답장을 보내 주었습니다. 또 대통령 비서실에 보낸 편지에는 대통령님이 어린이들의 편지를 하나하나 넘겨 보시고는 어린이들의 글솜씨가 아주 뛰어나고 어떤 나라가 되었으면 좋겠다는 소망들을 보니 생각이 깊고 대견하다는 칭찬을 해 주셨다는 소식과 사랑의 일기 공모전에서 큰 상을 받은 어린이들을 축하한다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었습니다. 어린이들의 희망을 소중하게 생각하는 문재인대통령과 김부겸장관의 마음이 답장 속에 고스란히 전해지고 있습니다.

- 본 인추협에서는 대한민국의 미래인 어린이들의 소망인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 개최를 위해 정치권을 비롯한 어른들의 통합과 협조가 절실하여 기자회견문을 발표합니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 개최를 염원하는 걸개그림은 평창동계올림픽 성화 봉송길을 따라 양양, 속초, 춘천, 강릉 등에서 펼쳐져 세상에 어린이들의 소망을 알리고 있으며 평창올림픽이 개최되기 전인 26일에 선수촌에 전달하여 평창올림픽의 성공을 염원할 것입니다. 또 사랑의 일기에 참가한 학생들은 동계올림픽에 참가하는 우리 선수단를 응원하는 손편지를 작성하여 송부할 예정입니다.

http://www.urisuwon.com/sub_read.html?uid=930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