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눔뉴스] 나눔의 현장: 베세토 오페라 단장 강 대표 인터뷰
닉네임
관리자
등록일
2012-03-15 17:00:00
내용

[기사 주소]

 

http://www.nanumnews.com/sub_read.html?uid=39429§ion=sc206

 

[기사 전문]

 

나눔의 현장: 베세토 오페라 단장 강 대표 인터뷰
 
노희경 나눔기자
3월 15일, 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이하 인추협)에서는 뜻깊은 일이 있었다.

인추협과 오랜 연을 맺어온 베세토 오페라 단장인 강화자 상임 대표가 티켓 기부를 한 것이다.

강 대표는 재능 나눔에 평소 관심이 많으며, 평소 음악을 통해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고 밝혔다. 인추협과 강 대표의 인연은 깊다. 1991년 인추협의 남북한 혈액교환운동에 뜻을 같이해 ‘혈맥의 노래’ 발표 당시 강화자 대표가 테너 박인수와 함께 노래를 부른 것을 계기로 좋은 연을 지금까지 맺어오고 있는 것이다.

강 대표는 “나의 작은 노력이라도 이 사회를 변화시킬 수 있는 힘이 된다고 믿는다.” 며, 앞으로도 이 기부를 계기로 문화소외계층에게 공연을 함께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 그랜드 오페라 갈라 콘서트 팜플렛     ?노희경 나눔기자

이 공연은 3월 24일, 세종문화회관에서 오후 4시, 8시 2회 열린다.

공연명은 ‘그랜드 오페라 갈라 콘서트’ 이며 유명한 오페라로 알려져 있는 마술피리, 토스카, 라트라비아타, 카르멘 공연의 정수만을 모은 것으로 평소 이런 공연관람의 기회가 적은 계층에게도 좋은 경험이 될 것으로 생각된다. 

 기부 티켓은 약 600만원에 상당하며, 앞으로도 이 기부를 계기로 나눔의 문화가 지속적으로 확산되길 바란다고 강 대표는 전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1677 [세종매일]안행부가 후원하는 사랑의인성교육캠프 문을 열다 1
관리자
2013-05-28 72513
1676 [충청투데이]인추협,6.25참전유공자 편지쓰기 전개 2
관리자
2013-06-07 18643
1675 [뉴시스] 인추협, 언남중 510명과 함께 서울지역 6.25참전유공자 실태조사 4
관리자
2013-04-17 11576
1674 인간성회복추진운동본부, 2020 사랑의 일기쓰기 수상 기관 발표-오피니언타임스
관리자
2020-12-24 11393
1673 [천지일보] 인추협-화계중, 6.25참전용사들과 대담 나눠 2
관리자
2013-07-05 10692
1672 [중앙뉴스]'4대악 척결을 위한 자원봉사계의 대응방안' 포럼
관리자
2013-11-29 10662
1671 [주간조선]78세 6.25참전유공자와 15세 중학생의 편지 우정 4
관리자
2013-10-22 9625
1670 인추협 '6·25참전영웅'에 감사의 ‘식사’와 엽서쓰기 운동-금강일보
관리자
2020-06-24 9516
1669 [충청투데이]고진광 "4대악 척결 자원봉사계 역할은" 2
관리자
2013-11-29 9477
1668 [충청투데이]동방불교대학 사랑의 일기 연수원에서 4대악 척결 토론회 2
관리자
2013-11-28 9464
1667 [천지일보]"4대악 근절, 시민사회 앞장 선 자원봉사와 사회개혁운동으로" 1
관리자
2013-11-29 9286
1666 [천지일보]6.25참전유공자와의 소통, 학교폭력 예방 1
관리자
2013-04-19 9212
1665 [서울신문]'사초실종' 공정보도 긍정적...63차 독자권익위 1
관리자
2013-11-29 8257
1664 [중부매일]사랑의 일기쓰기,인성회복 효과만점 2
관리자
2013-10-23 7723
1663 [세종매일]희생학생,유가족 두번 죽이지마라
관리자
2013-10-23 7564
1662 [서울신문] 60여년 '귀환의 꿈'꾸는 86세 국군포로 2
관리자
2013-06-07 7321
1661 [중앙뉴스]행복한 세상 만들기-사랑의일기캠프 성공리에 Open!
관리자
2013-05-29 7240
1660 [위클리 공감]"반성하는 학생은 비뚤어지지 않아요"-2013.6.10(212호) 1
관리자
2013-06-07 7119
1659 [중앙뉴스]"보일러없이 한겨울을 나야하는 6.25참전용사를위해"
관리자
2013-10-28 7019
1658 [충청투데이]조치원명동초 21회 동문 일기쓰기 복원 선언 2
관리자
2013-10-22 68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