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이런 연탕나눔봉사를 해보았습니다. 다행이 날씨가 춥지 않았고... 시기가 겨울이라 눈도 적었으며 빙판길이 아니라서 봉사활동에 참가한 모두들 아무런 사고없이 완료하여 다행입니다.

 

연탄하나하나 나눔으로서 저도 따뜻해지는 그런 기분이었고 참 의미가 깊었던것 같습니다. 이런 소중한 시기를 만들어주신 관계자분들과 여러분들 정말 수고하셨습니다. 다음에도 또 만나요~ ^^